LOGO

돋보기

지리산 선교 유적지 보존 및 계승 사업 본격 추진 (2019-10-18)

지리산기독교선교유적지보존연합∙애터미 협약 체결


애터미(주)(회장 박한길, 대표 도경희)는 10월 18일 신촌 세브란스병원 종합관 세미나실에서 (사)지리산기독교선교유적지보존연합(이사장 소강석·인요한, 이하 보존연합)과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양측은 협약을 통해 근∙현대사의 문화유산 및 선교 유적지로서의 가치를 계승해 나가며, 지리산 선교 유적지가 소재하고 있는 전라남도 구례군의 관광 자원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그 일환으로 노고단과 왕시루봉 선교 유적지를 비롯해 이곳에서 기거했던 선교사들의 행적을 이야기로 담아내고, 관광 자원화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구례군과의 긴밀한 교류협력을 통해 지리산 유적지가 역사적·문화적 가치가 재조명되고 우리나라의 소중한 자원이 되도록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기로 했다.

보존연합 공동이사장 인요한 교수(연세대 의대)는 “나는 어려서 왕시루봉에서 예배드리며 자라났다. 어린 자녀를 잃은 선교사들이 아픔을 극복하고 조선을 더욱 사랑하며 영성을 키워가던 것을 기억한다”면서 “왕시루봉 선교사유적지의보존은 너무나 마땅하다”고 강조했다.

이사장 소강석 목사는 “지리산 선교 유적지는 한국교회의 선교 역사가 고스란히 담겨있는 보고이고 나라의 유산으로서 영호남의 선교사들이 함께 만나서 영호남 화합을 이룬 현장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애터미 박한길 회장은 “척박한 이 땅에 와서 교육과 의료, 복지 시설 등을 세우고 오직 하나님의 사랑으로 이 민족을 섬겼던 선교사들의 흔적을 우리가 잘 보존해서 후세들에게 교훈의 장소로 삼아야 하는 것은 당연한 우리의 사명”이라며 “교훈을 통해청소년과 청년들에게 가능성과 도전 그리고 꿈을 심어주고 싶다”고 밝혔다.

 

두영준 기자endudwns99@naver.com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동영상배너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