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돋보기

경찰, 피싱범죄‧불법사금융 등 집중수사 (2020-06-30)

7월 1일부터 한 달간…‘민생침해범죄 근절 추진단’ 구성

경찰청(청장 민갑룡)은 코로나19 등으로 악화하는 경제 상황 속에서 국민의 삶을 더욱 어렵게 하는 민생침해범죄를 집중수사할 방침이라고 6월 30일 밝혔다.

경찰은 ‘서민경제 침해사범 특별단속’을 6월부터 12월까지 추진 중인 가운데, 7월 1일부터 1개월간 피싱범죄·사이버사기·불법사금융·사행성 범죄 등 주요 사건에 수사력을 집중해 단속할 예정이다.

또한 ‘민생침해범죄 근절 추진단(단장: 수사국장·사이버안전국장)’을 구성해 추진 동력을 확보하고, 관계기관 협의를 통해 단속 성과와 제도개선의 실효성을 높일 예정이다.

세부 단속으로는 피싱범죄, 사이버사기·도박 등 5개 분야이며, 지방청 지능범죄수사대·광역수사대·사이버수사대 등을 중심으로 최근 입수된 주요 첩보 및 사건 50여 건에 대해 먼저 집중수사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제적 어려움으로 청년층 등 경제적 약자를 대상으로 사행성 게임장 관련 범죄가 성행할 우려가 있어, 사행성 게임장 등에 대한 단속도 병행할 예정이다.

해당 범죄에 대한 철저한 수사뿐만 아니라, 단속·검거된 사례를 분석하여 관계기관 합동으로 제도적 개선사항을 마련하는 데에도 주안점을 둘 예정이다. 특히 관계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보이스피싱·사이버도박 범죄와 같이 해외에 기반을 둔 조직이나 상선에 대해서도 철저히 수사할 계획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사회적 약자 보호라는 경찰의 역할 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의 경제생활을 어렵게 하는 범죄에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두영준 기자endudwns99@naver.com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포토뉴스 더보기

해외뉴스 더보기

식약신문

사설/칼럼 더보기

다이렉트셀링

만평 더보기

업계동정 더보기

현장 스케치

현장스케치 이곳을 클릭하면 더 많은 영상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오늘의 날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